Project Description

내가 걷는 이길이

혹 굽어도는 수가 있어도

내 심장이 울렁이고 가슴 아파도

내 마음속으로

여전히 기뻐하는 까닭은

하나님은 실수하지 않으심일세 

내가 세운 계획이

혹 빗나갈지 모르며

나의 희망 덧없이 쓰러질 수 있지만

나 여전히 인도하시는

주님을 신뢰하는 까닭은

주께서 내가 가야 할 길을 잘 아심일세

어두운 밤 어둠이 깊어 밤이 다시는

밝지 않을 것 같아 보여도

내 신앙 부여잡고 

주님께 내 모든 것 맡기리니

하나님을 내가 믿음일세

지금은 내가 볼 수 없는 것 너무 많아서

너무 멀리 가물가물 어른거려도

운명이여 오라 나 두려워 아니하리

만사를 주님께 내어 맡기리 

차츰차츰 안개는 걷히고

하나님 지으신 빛이 뚜렷이 보이리라  

가는 길이 온통 어둡게만 보여도

하나님은 실수하지 않으신다네